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TOP

고객센터
우성건영은 짓는 것은 상가가 아니라 새로운 쇼핑 문화입니다

보도자료

삼성전자 고덕에 100조 투입… 분양시장도 기대감 솔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조선일보

본문

 삼성반도체 제 2공장 투자 확정 삼성, 생산유발효과 163조원, 일자리 15만개 창출

평택 지난해 지가상승률 7.55% 경기도 지가상승률 1위 기록 소형주택 부족, 임대대란 우려


44f400c6aafe01a320faa97c42966e7e_1545032091_3823.jpg
 

 삼성전자가 평택 반도체 제2공장 설립을 위해 30조원 규모의 자금을 투입한다는 소식에 일대 부동산 시장에 화색이 돌고 있다. 땅값 상승은 물론 분양을 앞둔 건설사들의 기대감도 크다. 

 16일 업게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글로벌 반도체 수요에 대응하는 차원에서 평택 반도체 제 2생산라인 건설을 위한 기초 골조 공사에 시동을 걸었다.

 지자체도 삼성의 투자에 적극적인 협조를 약속했다.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지난 8일 삼성전자의 평택 반도체 제 2공장 건설에 대한 성명을 통해 "제2공장 건설을 위한 행정·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공재광 경기도 평택시장도 11일 기대감을 표하고 행정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평택시는 이미 지역 내 풍부한 호재로 미래가치에 대한 기대감이 높게 형성돼있다. 투자수요가 유입되면 지난해 경기도 땅값 상승률은 1위를 기록했다. 국토교통부 통게자료에 따르면 평택시는 ▷2014년 1.30% ▷2015년 2.92% ▷2016년 4.22% ▷2017년 7.55%로 가파른 상승세를 보였다. 이미 조성된 산업단지는 물론 고덕국제신도시, 브레인시티개발과 미군기지 이전 등 호재에 관심이 집중된 결과다.

 삼성전자가 들어선 고덕산업단지 주변엔 LG진위산업단지, 브레인시티, 평택드림테크 등 산업단지가 조성 중이다. 평택항만도시와 평택호 관광단지 건설도 한창이다. 인근 현덕지구와 연게한 관광·레저·주거 단지를 결합한 국제 항만 관광도시도 기대를 모은다.

 인구 유입에 따른 실수요자 확대도 예상된다. 삼성전자는 반도체 제2공장 건설로 생산유발효과 163조원과 일자리 44만개 창출될 것이라고 밝혔다. 업계 한 관계자는 "대규모 산업단지의 배후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돼 일대 분양시장도 덩달아 수혜를 받을 것"이라고 했다

 땅값 상승률은 높았지만, 평택 내에서도 주거 선호도의 차이가 있어 "똘똘한 한 채"에 대한 주의는 필요하다. 교통망과 산업단지 접근성이 좋은 분양단지를 선택하는 것이 현명하다는게 현지 공인관계자들의 전언이다